HOME | 연운당 새소식 | 연운당 언론보도

연운당 언론보도

몸집 불어난 디저트시장 ‘특색’있는 브랜드가 산다!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연운당 작성일17-11-24 13:41 조회505회 댓글0건

본문

cfeb440bde1400aebcca247037c15fd2_1511498394_1321.png

 

.

이제는 하나의 문화로 자리잡은 디저트 시장에서 특별한 디저트로 눈길을 끄는 곳들이 있다.

‘디저트’는 치우다, 정돈하다 라는 프랑스어 ‘Desservir’에서 유래된 단어다. 식사를 마쳤다는 의미로 즐기는 디저트는 한 때 사치로 여겨지기도 했다. 하지만 먹거리에 대한 가치가 높아지면서 디저트는 식 후 필수코스로 자리잡게 됐다.

이로 인해 몸집이 커지기 시작한 디저트시장은 어느새 포화상태를 맞이했다. 우후죽순 생겨난 디저트업체 속에서 살아남기 위해 디저트업계는 저마다의 특색을 내세워 입지를 다지고 있다. 

.

.

.

이하 생략

.

.

http://news.mk.co.kr/newsRead.php?year=2017&no=700198 
 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TOP

창업상담
창업상담 열기
창업상담
창업상담 닫기
Top